홈
Home / Community / 뉴스


2009 챔피언의 영광을 재현한다
입력시각 : 12-10-30 09:45  입력자 : 재규어  (222.♡.26.204)

2013년 프로 2부리그가 출범하는 가운데 강릉시청이 N리그 역사상 마지막 챔피언의 자리에 오를 수 있을까.


 

  올시즌 한해를 결산 해보고 그 가능성을 타진해 본다.


 

  ◆ 4승4무5패 ‘안풀린다’ 강릉시청


 

  젊고 새로워진 멤버로 전반전을 출발했던 강릉시청은 조직력이 살아나지 않으면서 N리그 전반기 뚜렷한 색채가 없는 그저 그런팀이었다. 수원시청전등 이길 수 있는 경기를 후반 뒷시부족으로 동점골을 허용하면서 승리를 따내지 못했다.


 

  지난 6월 양구에서 열린 내셔녈리그 선수권전에서도 힘겹게 예선전을 통과했으나 레알 경찰청에게 무너지면서 일찌감치 봇따리를 쌌다.


 

  강릉시청에게 반전의 힘이 필요했다.


 

◆ 10승1무2패 후반기 최고의 팀 강릉시청


 

  반전의 힘을 선수보강에서 왔다. 강원FC이 옮겼던 원 소속 이정운과 김준엽이 가세했다. 여기에 관동대 출신으로 울산현대미포조선에 몸담았던 이준협이 고향팀으로 돌아오면서 내셔널리그 사상 최고의 허리를 갖추었다. 외로웠던 스트라이커 이동현의 발놀림도 가벼워졌다.


 

  후반기 첫 경기에서 용인시청을 잡은 8연승을 달렸다. 리그 우승팀인 고양국민은행과 아쉽게 비긴뒤 안산할레루야까지 잡으며 파죽의 9승1무 무패 신화를 써갔다.


 

  이어 출전한 전국체전에서 연승을 거듭하며 결승전에서 부산교통공사에 한수위의 패싱게임으로 보여주며 2대0완승을 거두며 5년만에 전국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체력전 한계를 느낀 강릉시청은 이후 2연패를 당했으나 마지막 경기에서 목포시총을 누루며 후반기 10승1무2패의 고공행진에 마침표를 찍었다.


 

◆2009년의 챔피언 신화 재현되나


 

  2009년 챔피언에 오를때도 리그순위는 3위였다. 플레이 오프에서 창원시청을 제압하고 챔피언결전전에 진출 김해시청을 누르며 챔피언에 올랐다.


 

  리그 3위에 오르면서 6강 첫경기와 준준 플레이오프를 11월3일 홈인 강릉종합경기장에서 치른다는 점은 강릉시청의 잇점이다.


 

  첫경기는 올 시즌 악연이 용인시청과의 경기이다. 리그, 전국체전 포함 4번째 맞붙는다. 올시즌전적은 2승1패, 시즌개막전 원정경기에서 패했으나 후반기 경기와 전국체전 준결승전에서 승리했다. 이경기에서 이기면 창원시청과 인천코레일과의 승자와 11월7일 역시 강릉에서 일전을 벌인다. 창원시청이 올라오면 2009년 리벤지 경기이다.


춘천고 전승으로 1위
춘천고가 전승 행진을 벌이며 강릉중앙고를 따돌리고 강원권역 축구 주말리그 1위로 부상했다. 춘천고는 27일 원주 한라대인조구장에서 열린 주말리그 고등부 강릉문성고와의 경기에서 2대1로 승리 5경기 전승을 기록하며 승점 15점으로 강릉중앙고(승점12점)를 제쳤다. 원주 육민관 중학교에서 열린 중등부 경기에서 속초중은 갑천중을 2대0으로 눌렀다. 역시 4승2무 무패행진으로 중등부 1위를 수성중이…
2013-04-29 11:29:24

강릉중앙고 적수가 없다
강릉 중앙고가 3연승을 이어갔다. 강릉 중앙고는 30일 원주 한라대에서 열린 강원권역 주말리그 원주육민관고를 2대1로 제압하고 리그 3연승으로 선주를 질주했다. 원주 육민관중학교에서 열린 중등부에서는 춘천 후평중학교가 태백 황지중학교를 5대0으로 제압했으며 갑천중도 강릉중을 4대2로 따돌렸다. 주문진중은 원주학성중과 0대0으로 비겼으나 2승1무로 1위를 순항중이다. 원주태장초…
2013-04-02 10:39:52

벌써 강등권으로 내몰린 강원
“우리는 강등권이다. 그러나 호락호락 지지는 않겠다” K리그 클래식 개막전 김학범 강원FC감독이 던진 출사표다. 당시 전력 약화를 우려하면서도 선수들에게는 자신감을 그라고 투지를 불태운 말이다. 그래서 캐치 프레이드로 투혼 2013이었다. 그러나 4경기를 치른 결과 2무2패다. 승점 2점 순위는 13위다. 꼴찌는 전남. 시즌 4경기만에 강등권이다. 특히 강팀으로 꼽히는 서울과 성남이 하위권에 몰려…
2013-04-02 10:38:31

강릉중앙고-주문진중 2연승
강릉 중앙고와 주문진중이 2연승을 이어갔다. 23일 강릉시 강남축구공원에서 펼쳐진 강원 주말리그 고등부 경기에서 강릉 중앙고는 춘천기계공고를 맞아 3대2로 승리를 거두었다. 2연승을 올리며 리그 1위를 달리고 있다. 강남 2구장에서 열린 중등부경기에서 주문진중은 갑천중학교를 2대1로 따돌리고 여시 리그 2연승을 이어갔다. 성덕초에서 열린 초등부경기에서는 엘리트 팀이 아니라 클…
2013-03-25 02:25:43

강릉시청 3연승 휘파람 불다
강릉시청이 N리그 3연승의 휘파람을 불었다. 강릉시청은 23일 오후2시 강릉종합경기장에서 열린 리그 3라운드 용인시청과의 경기에서 김준범, 이준협의 릴레이골에 힘입어 용인시청을 2대0을 제압하고 3연승을 올리며 승점9점으로 리그 단독 선두에 올랐다. 젊은 피를 내세워 많이 뛰는 체력전으로 나선 용인시청을 맞아 강릉시청은 미드필더를 중심으로 하는 화려한 패싱게임을 선보이며 완승을 거두었다…
2013-03-25 02:23:58

강릉문성고-주문진중 압승
강릉문성고, 강릉중앙고, 춘천기계공고가 첫승을 거두며 상큼하게 출발했다. 강릉문성고는 16일 오전10시30분 강릉시 강남동 강남축구공원 1구장에서 열린 주말리그 고등부 개막전에서 상지대관령고에 3대0으로 승리했다. 강남 2구장에서 열린 중등부경기에서 주문진중은 강릉중을 5대0으로 대파했으며 성덕초에서 열린 초등부에서 삼척정라초는 횡성 U-12를 8대0으로 눌렀다. 경기결과 …
2013-03-18 11:22:46

강릉시청 기분좋은 2연승
안성훈의 단 하나의 슈팅이 결승골이 됐다. 강릉시청이 N리그 2연승을 달렸다. 강릉시청은 지난 15일오후7시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창원시청과의 리그 2라운드에서 전반 45분 터진 안성훈의 결승골에 힘입어 창원시청을 1대 0으로 제압하고 리그 2연승을 이어갔다. 이날 경기에서 강릉시청이 날린 슈팅은 단 하나. 전반 45분 상대문전 박스에서 얻은 프리킥 찬스에서 안성훈이 그림같은 결승골을 엮어냈…
2013-03-18 11:20:26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